회원 로그인
정보기억 정보기억에 체크할 경우 다음접속시 아이디와 패스워드를 입력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그러나, 개인PC가 아닐 경우 타인이 로그인할 수 있습니다.
PC를 여러사람이 사용하는 공공장소에서는 체크하지 마세요.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 지구한바퀴40193KM
  • 총주행거리1995055KM
  • 기준월12월
  • 월 주행거리30563KM
  • CO2삭감량(월)5톤
  • CO2삭감량355톤
  • 릴레이참가자60명
  • 어린소나무(누적)3198그루
  • 기준일20일(매월)
자전거21 - 프로그램 | 기타프로그램

2018 섬진강 자전거체험

관리자 | 2018.03.19 19:30 | 조회 105

 15()부터 17()까지 2박 3일간 섬진강 자전거체험이 실시되었다첫 날은 비가 온 관계로 사성암쌍계사와 차시배지를 둘러보는 역사탐방으로 진행되었다.



  

 2일차는 기상과 함께 곧 바로 자전거체험이 시작되었다쌍계사를 출발하여 화개장터를 거쳐 박경리 선생이 쓴 대하소설 <토지>의 무대인 평사리섬진강자전거길이 시작점인 배알도 해변공원전라남도 광양시와 경상남도 하동군의 영호남을 이어주는 섬진교를 건너 하동 송림에 도착하는 것으로 하루의 일정을 마쳤다.




 3일차 역시 기상과 함께 자전거로 출발하여 광양시 다압면 도사리 매화마을에 도착하였다아침식사를 끝내고광양매화축제의 시작으로 한껏 분위기가 고조되어 있는 마을을 돌아 본 뒤 본격적인 축제의 분위기를 아쉬워하며 첫날 일정이 시작되었던 사성암 주차장에 도착하면서 3일간의 일정을 마무리하였다.



 

 사성암 탐방은 10여 차례의 섬진강체험이 있었지만 들러보지 못했던 곳이다대부분 참가자들은 사성암 방문이 처음으로 암자에서 내려다보는 주변경관에 모두가 감탄하게 하였다이어서 들렀던 쌍계사와 차시배지 역시 잠시 들르는 수준의 유적지로 여유롭게 돌아 본 첫 날의  일정산과 바다의 맛을 느낄 수 있었던 먹거리겨울이 지나고 봄이 왔음을 알려주는 매화꽃이 만개한 도사리의 전경섬진강을 따라 계속되었던 페달 젓기가 일상에서 누적된 심신의 피로를 풀수 있었다는 것이 참가회원들이 평가였다.

 






35개(1/2페이지)